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09-17 13:06

  • 뉴스룸 > 울산시뉴스

제3차 한·러 지방협력포럼, 울산시 개최준비 박차!

오는 11월 3일 ~ 5일(3일간), 울산전시컨벤션센터에서 열려

기사입력 2021-08-24 15:37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오는 11월 열리는 3차 한·러 지방협력포럼의 성공 개최를 위한 행사 준비가 시작됐다.

울산시는 824일 오전 1110분 시청 7층 상황실에서 송철호 시장 주재로 시 관련부서, 외교부, 한국무역협회 등의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3차 한·러 지방협력포럼 개최 착수 보고회를 개최한다.

이날 보고회는 제3차 한-러 지방협력포럼 행사 실행계획에 대한 프레젠테이션, 관련 기관 및 부서 의견청취 및 토론 등의 순으로 진행된다.

또한 의전 및 영접, 회의진행, 홍보, 코로나19 방역대책 등 주요 추진 계획을 종합적으로 점검하고 기관간 구체적 협력 방안도 논의한다.

송철호 시장은 당초 20206월 개최 예정이었던 이번 포럼은 코로나19로 인해 연기됐다.”면서 성공적 회의 개최를 위해 온라인과 오프라인을 병행하는 이른바 하이브리드 방식의 개최 가능성을 염두해 두고 코로나19 방역에도 유의하면서 준비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한-러 양국 정상간 합의로 출범한 -러 지방협력포럼은 지난 2018년 경북 포항 1, 2019년 러시아 블라디보스톡 2차 등 한국과 러시아 극동지역 도시에서 매년 번갈아 가며 개최되고 있다. 특히 올해 행사는 북극항로 개설을 위한 본격 논의와 함께 양국간 경제협력 사업 논의가 구체적으로 이루어질 예정이다.

울산시 주최 3차 한-러 지방협력포럼한국 17개 시·도 지자체, 러시아 극동관구·북극지역 18개 지자체 등 총 2,000여 명이 참가한 가운데 오는 113일부터 5일까지 3일간 울산전시컨벤션센터(UECO) 등에서 열린다.

참고사진 ( 제1차 한-러 지방협력포럼)

 




 

 

황태선 기자 (usinews30@naver.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