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09-17 13:06

  • 뉴스룸 > 울산시뉴스

옥동 군부대 이전사업 관련, 울산시 ‘청량읍 주민 설명회’ 개최

7월 7일 청량읍 행정복지센터에서 개최

기사입력 2021-07-06 11:03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울산시는 오는 77일 오후 2시 울주군 청량읍 행정복지센터에서 옥동 군부대 이전 사업과 관련, ‘청량읍 주민 설명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날 설명회는 지역주민 등 6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사업 주진상황 및 개요 소개, 청량읍 주민 건의사항 설명 등으로 진행된다.

울산시와 국방부는 옥동 군사시설이 도심지 가운데 입지함으로 인해 취약한 보안과 국가공단 및 해안 방위 임무 수행에 지장을 초례하는 등 문제점 해소를 위해 국방개혁 2.0’에 따라 이전 사업을 추진해 오고 있다.

울산시는 지난 20182월 국방부와 공동협의체를 구성하여 이전 대상지를 검토하였으며, 올해 4에는 기부 대 양여 방식으로 군사시설 이전 방식을 확정했다.

현재는 국방시설본부 및 관계 기관들과 협의를 거쳐 군사시설 이전 합의각서 승인 및 체결을 추진 중이다.

옥동 군부대 청량 이전에 대해 청량읍 주민들은 지난해 12월 주민설명회에 불참하는 등 반발해 왔으나 청량읍 주민 대표들과 송철호 시장과의 간담회를 갖는 등 꾸준한 주민 의견 청취와 사업의 취지 등의 설명을 통해 이번 주민 설명회가 마련됐다.

울산시는 이번 주민 설명회를 마친 뒤 국방부와 2022년 군사시설 이전 합의각서 체결 및 사업계획 승인, 2023년 청량읍 이전 부지에서 공사를 착공할 예정이다.

 

황태선 기자 (usinews30@naver.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