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09-17 13:06

  • 탑뉴스 > 경제

울산경제자유구역청 수소기술 글로벌 스타트업 발굴·육성·유치‘총력’

기사입력 2021-06-22 11:05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울산경제자유구역청은 울산창조경제혁신센터와 함께 수소경제를 이끌 스타트업 발굴·육성·유치를 위한 수소기술 상생 오픈 플랫폼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는 수소산업의 우수한 기술을 보유한 스타트업을 발굴하여 사업화 지원과 대기업 연계 등 후속 지원을 통해 이들 기업이 빠르게 성장하도록 돕는 한편 플랫폼을 발판으로 수소기업을 유치하여 울산의 수소 산업 생태계를 활성화하고 수소산업 성장에 기여하고자 하는 취지다.

이를 위해 울산경자청은 현대중공업을 비롯 울산지역 대기업과 공공기관이 참여하는 가운데 케이(K)-에이치(H)2 신기술 그랜드 첼린지(Grand Challenge) 공모전을 오는 71일부터 31일까지 연다.

공모 대상은 수소산업 전주기(생산, 운송, 저장, 활용) 분야 신기술을 확보하고 있는 스타트업 및 중소기업이다.

공모를 통해 발굴된 기업에는 사업화 자금 지원, 참여 대기업 및 공공기관 기술 연계, 펀드 연계(1600억 원 규모) 컨설팅 및 멘토링 등의 지원이 이뤄진다.

울산경자청은 이번 수소기술 상생 오픈 플랫폼운영을 통해 울산의 수소산업 생태계 활성화를 위한 발판을 마련하고 수소산업 성장에 기여할 수 있도록 대기업 등 관련 기관과 협력을 통해 스타트업의 성장을 적극 지원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울산경자청은 수소에너지를 중심으로 하는 `동북아시아 에너지 허브`를 목표로 테크노산업단지의 수소산업거점지구, 이화산업단지의 일렉드로겐오토밸리, 케이티엑스(KTX) 역세권의 연구개발(R&D) 비즈니스밸리 등 3개 지구를 관리하고 있다.

 

강경복 기자 (usinews30@naver.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